BC카드-사무금융노조, '상생하는 사회' 같이 만든다
BC카드-사무금융노조, '상생하는 사회' 같이 만든다
  • 곽호성 기자
  • 승인 2018.12.25 2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문환 사장, 김현정 사무금융노조 위원장 사회연대기금 출연 협약 맺어
BC카드가 21일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과 함께 사회적 불평등 해소를 위한 사회연대기금 출연 협약식을 열었다. 협약식 후 (왼쪽부터)신광석 경영기획총괄 부사장, 이문환 사장,  김현정 사무금융노조 위원장, 두성학 BC카드 노조위원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BC카드 제공
BC카드가 21일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과 함께 사회적 불평등 해소를 위한 사회연대기금 출연 협약식을 열었다. 협약식 후 (왼쪽부터)신광석 경영기획총괄 부사장, 이문환 사장, 김현정 사무금융노조 위원장, 두성학 BC카드 노조위원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BC카드 제공

BC카드가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사무금융노조)과 사회적 불평등 해소를 위한 사회연대기금 출연에 합의했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 21일 오후 5시 서울 서초동 BC카드 본사에서 이문환 BC카드 사장, 김현정 사무금융노조 위원장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사회연대기금 출연을 위한 협약식이 열렸다.

사회연대기금은 사무금융노조와 기업이 사회적 불평등 해소를 위해 지난 4월 18일부터 만들고 있는 기금이다.

앞으로 BC카드 노사는 3년간 총 6억 원을 출연할 계획이다. 출연 기금은 사회적 불평등 해소를 위한 청년일자리 창출,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등 공익활동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문환 BC카드 사장은 “불평등과 양극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사회연대기금의 뜻에 깊이 공감한다”며 “모두가 상생하는 따뜻한 사회를 만들어가는 데 BC카드 노사도 적극적으로 참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현정 사무금융노조 위원장은 ”우리나라 카드업계를 선도하는 BC카드가 기금 출연에 합의한 것은 매우 고무적인 상황”이라며 “’네가 있어 내가 있다’는 사회연대기금의 정신을 바탕으로 사회적 불평등을 해결하는 데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