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디프랜드, 유럽 진출…5월 파리 플래그십 스토어 개설
바디프랜드, 유럽 진출…5월 파리 플래그십 스토어 개설
  • 곽호성 기자
  • 승인 2019.02.04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부터 파리 봉마르셰 백화점에서 팝업 스토어도 운영
바디프랜드가 유럽 시장에 진출한다 / 바디프랜드 제공
바디프랜드가 유럽 시장에 진출한다 / 바디프랜드 제공

헬스케어기업 바디프랜드는 프랑스 파리에 ‘플래그십 스토어’를 개설하고 본격 유럽 시장 공략에 나선다. 미국, 중국에 이은 세 번째 해외 플래그십 스토어다. 유럽에선 처음이다.
 
바디프랜드 파리 플래그십 스토어는 5월 오픈 예정이다. 파리의 유명 백화점들이 있는 오스만 거리(Boulevard Haussmann)에 들어서며 지하 1층부터 지상 1층까지 총 200평 규모다. 

바디프랜드 관계자는 “전시장 내부는 ‘프렌치 럭셔리’ 콘셉트로 유러피안 감성을 최대한 반영하면서도 프리미엄 헬스케어의 대표주자인 바디프랜드의 정체성을 고급스럽게 구현할 것”이라고 말했다.
 
바디프랜드는 프랑스에 진출하기 위해 미리 준비를 했다. 명품 브랜드 전문가 이종규(前 디올코리아 대표)를 유럽 법인장으로 임명했다. 지난 12월에는 바디프랜드 유럽 법인을 세웠다.

최근에는 루이 비통(Louis Vuitton)과 로에베(Loewe)의 아트 디렉터를 맡았던 빈센트 뒤 사르텔(Vincent du Sartel)을 디자이너로 영입했다. 이들은 유럽 공략을 위한 마케팅 및 판매 총괄, 신제품 디자인 개발에 관한 업무를 맡을 예정이다.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에 앞서 23일부터 두 달 동안 파리 봉마르셰(Bon Marché) 백화점에서 팝업스토어도 운영한다.
 
이종규 바디프랜드 법인장은 “파리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은 세계인의 ‘건강수명 10년 연장 프로젝트’를 완성하고자 하는 바디프랜드의 구체적 결과물이며, 유럽인들에게 새로운 헬스케어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는 의미 있는 첫걸음”이라며 “이미 CES를 통해 유럽 및 미주 시장의 가능성을 확인한 만큼 확신을 갖고 글로벌 시장을 공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바디프랜드는 파리 플래그십 스토어 개설을 시작으로 해외 진출을 확대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