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폐공사, ‘모바일 지역사랑상품권 서비스’ 시작
한국조폐공사, ‘모바일 지역사랑상품권 서비스’ 시작
  • 곽호성 기자
  • 승인 2019.02.15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배당 등 복지수당 모바일 지급 등 할 수 있어
조용만 한국조폐공사 사장 / 조폐공사 제공
조용만 한국조폐공사 사장 / 조폐공사 제공

한국조폐공사가 블록체인 공공 신뢰플랫폼 구축을 마치고 모바일 지역사랑상품권 서비스를 시작했다.

조용만 조폐공사 사장은 지난 13일 “4차 산업혁명 핵심 기술의 하나로 평가받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공공 신뢰플랫폼 구축을 마치고, 이를 활용한 모바일 지역사랑상품권 서비스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말했다.

‘분산형 원장 기술’로도 불리는 블록체인(Blockchain) 기술은 정보를 블록들로 따로 연결해 저장한다. 따라서 해킹이 어렵다.

조폐공사는 이 플랫폼을 활용해 성남시와 시흥시에서 ‘모바일 지역사랑 상품권’ 시범 서비스를 시작했다. 모바일 지역사랑 상품권은 스마트폰 앱으로 구입하고 가맹점에서 QR코드를 통해 상품이나 서비스를 편하게 살 수 있다.

소비자는 더 안전하고 간편하게 지역사랑 상품권을 사용할 수 있다. 가맹점은 수수료 부담을 줄이고 은행 환전 부담도 해소할 수 있다. 지자체는 가맹점 관리가 쉬워진다.

또 조폐공사 플랫폼을 쓰면 모바일 상품권뿐만 아니라 청년배당, 아동수당 등 각종 복지수당을 대상자에게 편하게 전달할 수 있다.

더불어 온라인 전자문서의 위변조방지 서비스, 모바일 신원 정보 안전 인증 서비스, 각종 설문이나 여론조사 등에서 진행되는 모바일 투표 등에도 활용할 수 있다.

조용만 조폐공사 사장은  “조폐공사 블록체인 공공 플랫폼은 지폐를 만드는 조폐에서 나아가 화폐를 매개로 이뤄지는 온라인 거래에 신뢰를 부여해주는 사업으로 ‘업(業)’의 진화를 추진하는 첫걸음”이라며 “공사 비전인 ‘세계 최고의 조폐‧인증‧보안 서비스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